이재만 선교사의 성경으로 풀리는 빙하시대

hqdefault

15편 [KOR/ENG] 질문과 답변 (Q & A) - 이재만 선교사의 "성경으로 풀리는 빙하시대"

[빠진고리의 실체] 이충현의 창조과학 IN DEPTH

hqdefault (1)

[2편] 네안데르탈인 (Neanderthal) 빠진고리의 실체 (Truth of 'Missing Link')

11편 [KOR/ENG] 빙하시대와 가인의 아내 (Ice Age and Cain's Wife) - 이재만 선교사의 "성경으로 풀리는 빙하시대"

10/26 (토) – 11/1 (금) 창조과학탐사 모집 (Closed)

10/26 (토) – 11/1 (금) 창조과학탐사 모집 (Closed)
2019년 10월 창조과학탐사 일정이 오픈되었습니다.

ACT Column

God gave Adam and Eve leather clothes when they sinned

부끄럽지 않았던 시절 - 이재만

“한 몸을 이룸”으로써 최초의 결혼이 성취되었고 최초의 가정이 세워졌다(창 2:24). 창조된 아담과 하와는 서로 다른 한쪽의 육체적, 정신적, 영적으로 보충해 주는 진정한 “한 몸이었다”. 죄가 들어오기 이전 이들의 모습은 참으로 이상적인 부부와 가정이었 으며 그들의 좋았던 상황을 그린 표현이 바로 “벗었으나 부끄럽지 않았다”이다.

창조될 당시 이 첫 부부는 흠 없이 완전히 거룩한 상태였기 때문에 부끄러움이란 것이 존재하지 않았다. 이 둘은 서로 간에 죄의식이나 도덕적 그릇됨이 전혀 없는 상태였다. 이는 ‘보시기에 좋았던’ 상태로 창조하신 선하시고 거룩하신 하나님께서 이들에게 수치감이나 부끄러워할 만한 원인을 넣었을 리 없기 때문이다.

이들이 부끄러워하지 않은 이유는 주위에 볼 사람이 아무도 없었기 때문이 아니다. 이는 타락 직후의 모습에서 그 답을 찾을 수 있다. 창세기 3장에서 선악과를 따먹었을 때도 동일하게 둘만 있었지만 “그들의 눈이 밝아져 자기들이 벗은 줄을 알고 무화과나무 잎을 엮어 치마로 삼았다”(창 3:7). 즉 창조 당시에는 벗었으나 부끄럽지 않았던 이유가 다른 사람이 없었기 때문이 아니라 범죄 이전에 수치감을 전혀 느끼지 않는 완전한 상태였기 때문이다.

사회 이슈에 대한 빠른 대답(6)  - 이충현 번역

많은 사람들은 “성경은 사람이 쓴 것이기 때문에 신뢰할 수 없다!” 라고 주장합니다. 이와 같이 “사람”이 쓴 것을 신뢰할 수 없다면, 믿을 만한 어떤 것도 존재하지 않는다는 뜻인가요? 학교에서 배우는 세상의 교과서는 어떤가요? 또한 ‘사람이 쓴 것은 신뢰할 수 없다’고 하는 그 사람들의 주장도 믿을 수 없지 않을까요? 왜냐하면 이렇게 말하는 사람들 역시 사람이니까요.

더 중요한 것은 성경은 하나님께서 성경의 궁극적인 저자라는 것을 분명히 말씀 한다는 것입니다.

“우리가 하나님께 끊임없이 감사함은 너희가 우리에게 들은 바 하나님의 말씀을 받을 때에 사람의 말로 받지 아니하고 하나님의 말씀으로 받음이니 진실로 그러하도다. 이 말씀이 또한 너희 믿는 자 가운데에서 역사하느니라” (살전2:13)

모든 성경은 하나님의 감동으로 된 것이라고 말씀합니다.

img1

    최신 간증

대전온누리교회 간증문 (4/23 ~ 27, 2018)

By ACT | September 25, 2021

[2018년 9월 뉴스레터] 특별한 시간을 허락하셔서 새롭게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를 누리고 깨닫는 시간이었습니다. 한편으로는 앞으로 저에게 새로운 사명과 책임에 대해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성경을 바로 가르치고 창조주 하나님을 잘 증거하는 일에 잘 쓰임 받기를 원합니다. 이재만 선교사님, 창조과학사역을 위해 그리고 다음 세대를 위해 중보하겠습니다. -신기섭<수원온누리교회>   창조과학을 위해 사역하시는 이재만 선교사님이 계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자녀를 둔 학부모님들은…

창조과학 미주 사무실
10529 Leeds St.
Norwalk, CA 90650

전화번호 : 562-868-1697
이메일: hisark@gmail.com
Map &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