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계/태양(2) 태양은 생명을 위해 디자인되었다.

Categories: 이충현의 번역글

img0603생명을 위해 디자인됨 천문학자들은태양을주계열성(main-sequencestar)으로분류한다.태양은다 른 별들과 구성성분이 거의 비슷하고, 온도와 밝기 또한 다른 별들의 평균 정도 된다.여러모로보아,태양은단지일상적인별에불과하다.그러나다른면에서, 태양은 지구에서 생명체가 존재하기 위하여 디자인된 것이 명백하다. 어떤 별들 은엄청난양의치명적인방사선을내뿜는수퍼플레어(superflare)를가지고있다. 태양은 다행히도 수퍼 플레어를 가지고 있지 않다. 태양의 플레어(flare)는 약하 다. 태양의 온도와 지구로부터의 거리는 생명을 위하여 최적화되어 있다. 대조적 으로, 태양보다 더 밝은 별들은 생명체에 치명적인 자외선을 훨씬 더 많이 생산 한다.태양보다더차가운별들은가시광선보다는많은 적외선을방출한다.

은하계 안의 태양의 위치 또한 생명과 과학을 위하여 최적화된 듯 보인다. 만 약 태양이 은하의 중심에 좀 더 가까웠다면, 해로운 방사선으로 인해 큰 문제가 되었을 것이다. 만약 태양이 조금 더 은하의 바깥쪽에 놓였다면, 하늘의 절반에 서 별을 볼 수 없을 것이며, 계절을 측정하거나 우주를 연구하는 일이 더 어려워 졌을 것이다. 이상하게도, 태양은 다른 비슷한 별들과 비교했을 때, 리튬이 약 100배정도나부족하다.우리는그이유를아직알아내지못했지만,아마도또다 른 디자인적 특징으로 드러날 것이고, 그리스도인들에게 있어서 흥미로운 연구 주제이다.

태양은 창조를 확증한다 태양은 창세기를 거부하는 사람들에게 있어서 오랫동안 문제 거리였다. 세속 주의자들은 약 50억년간 수소의 핵융합이 태양에서 일어났다고 믿고 있다. 그 러나 핵융합은 중심부의 밀도를 서서히 변화시키며, 별이 서서히 밝아지게 한 다. 물론 6,000년이라는 시간 동안에는 그 영향이 미미하다. 그러나 만약 태양 이 수십억 년 되었다면, 과거에는 현재보다 30퍼센트 정도 더 어두웠어야 한다. 그러나 지금보다 어두웠다면, 지구는 꽁꽁 얼어붙은 땅이었을 것이며, 생명은 살수없었을것이다.

태양은 저절로 형성되었다는 시나리오를 거부한다. 세속적 천문학자들은 현재 태양 (및 다른 별들)이 우주에 존재하는 거대한 수소와 헬륨 기체인 성운 (nebula)이 뭉쳐서 형성되었다고 믿고 있다. 천문학자들은 수천 개의 성운을 발 견했지만,그누구도성운이뭉쳐서별이생기는것을관찰한적이없다.단한번 도. 성운의 기체가 바깥쪽으로 퍼져 나가려는 압력은 기체가 서로 당기는 미약 한 중력보다 훨씬 더 크다. 중력이 어떻게든 기체 압력을 극복했다 치더라도, 자 기장과 각 운동량으로 인해서 더 이상 기체가 뭉치지 못하게 될 것이며, 태양은 전혀 저절로 형성될 수 없다. 과학은 성경말씀의 가르침을 확증하는 듯 보인다: “하나님이두큰광명체를만드사큰광명체로낮을주관하게하시고”.

Author: adm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