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swers Book for Teens: Q1

Categories: 이충현의 번역글

질문 #1: 성경은 사람들이 알지 못하던, 아주 오래 전에 쓰여졌는데, 어떻게 그것의 진실성을 믿을 있을까요?

사람들이 알지 못했다구요?

음…. 가장 먼저 언급해야 할 것은, “사람들이 잘 알지 못했다”고 하는 거짓된 주제입니다. 이것은 진화론적 가정입니다. 진화론적 이야기에 따르면, 사람들은 원숭이같은 동물로부터 진화했고, 점점 똑똑해 진 “멍청한 짐승(dumb brutes)”이었습니다.

성경에 따르면, 하나님은 아담과 이브를 완벽하게 만드셨습니다! 사실, 그들은 완벽한 지식으로 “프로그램”되어 있었으며, 가장 처음부터 하나님과 직접 대화할 수 있었습니다! 따라서 사람들은 정말로 똑똑했으며, 처음부터 잘 알고 있었습니다 – 흥미롭지 않습니까?

증명을 제시하지 않는 좋은 답변들

많은 선의를 가진 기독교인들이 성경의 진실성을 변호하기 위한 많은 주장들을 해 왔습니다. 이들 주장들의 대부분은 사용하기에 그렇게 좋은 것은 아닙니다. 그것들은 성경이 진실되다고 하는 좋은 확증일 수 있습니다만, 그에 대한 증명을 하는 것은 아닙니다. 이러한 것들에 대한 예를 들어 보겠습니다.

  • 성경은 그것이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말하고, 따라서 진리입니다. 왜냐하면 하나님은 진리이시기 때문입니다.

만일 홍길동이라는 사람이 그것이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주장하는 에세이를 썼다면, 그것이 하나님의 말씀이 됩니까? 그렇지 않습니다. 그러나 성경이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하는 주장을 하는 것은 좋은 일입니다. 왜냐하면, 그렇지 않고서는, 그것이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생각할 만한 아무런 이유도 없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 다양하고 흥미로운 성경적 사실들과, 성경의 독특함.

분명히 독특합니다: 약 2,000년에 걸쳐서, 목동과, 왕을 포함한 40여명의 저자들에 의해 기록되었으며, 과학적으로, 고고학적으로, 역사적으로 정확하며, 실수가 없을 뿐 아니라, 그 예언이 100 퍼센트 들어 맞았습니다. 그 일관된 주제는 인류의 타락과 그리스도를 통한 구원입니다. 그리고 성경의 마지막 두 장은 성경의 가장 첫 세 장에서 일어난 일의 회복을 말씀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것들 역시 성경의 진실성에 대한 증거가 될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만약 성경이 진실되다면, 우리는 이러한 모든 것들을 기대할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럼에도 이러한 사실들이 성경의 진실성에 대한 증거라고 할 수는 없습니다.

그렇다면, 올바른 답변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도록 합시다.

하나님의 형상

하나님이 인간을 창조하셨을 때, 그는 우리를, 동, 식물과는 다르게, 그의 형상대로 만드셨습니다. 이 사실을 잠시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 우리는 진실되고, 논리적이시며, 사랑이 많으신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받았습니다! 이것이 우리가 서로 보살피고, 논리적으로 사고하며, 진리가 무엇인지 이해할 수 있는 이유입니다. 이것이 바로 우리가 “성경이 진실입니까?” 라는 질문을 할 수 있게 하는 이유이며, 우리가 그것에 관해 “논리적으로” 생각할 수 있는 이유입니다 – 다람쥐는 저에게 성경이 진실이냐는 질문을 한 적이 없습니다!

만약 성경이 진실이 아니라면 우리는 진리가 존재하기 위한 그 어떤 기반도 갖을 수 없을 것입니다. 우리는 논리가 존재하는 근본적인 이유를 갖지 못하게 됩니다. 사실, 우리는 지식 자체에 대한 근거를 상실하게 됩니다! 옷을입는 이유, 주말이 있는 이유, 결혼과 사랑, 과학과 문학이 존재하는 근본적 이유가 사라지게 됩니다. 성경에 대하여 이런 식으로 생각해 보셨나요?

그렇다면 우리는 어떻게 성경이 진실이라는 것을 있을까요?

답변: 성경은 진실이어야만 합니다 (It has to be): 성경 이외의 모든 다른 세계관은 충분하지 않으며, 지식을 불가능하게 합니다. 성경은 지식과 논리의 근본적인 이유를 가지고 있는 유일한 책입니다 (다른말로 하면, 성경이야말로 지성을 가능하게 하는 근본적인 지식을 가지고 있는 유일한 책입니다).

모든 다른 세계관들 (이슬람, 힌두교, 몰몬교, 무신론, 불가지론 등)은 사물을 이해하기 위하여 성경적 개념들을 빌려 와야 합니다. 과학과 도덕성, 그리고 논리 모두는 성경이 진실되다는 사실에 근거합니다. 따라서, 반복하자면, 성경이 진리가 아니라면, 지식은 불가능하게 됩니다. 다른 말로 하면, 만약 성경이 진리가 아니라면, 좋은 것이든 나쁜 것이든, 그 어떤 것도 이해될 수 없습니다. 모든 것이 의미없고 가치없게 되는 것입니다.

복잡한 개념처럼 들린다는 것을 이해합니다. 그러나 이것 때문에 무서워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여기 쉬운 예가 있습니다:

언젠가 저는 젊은 크리스쳔 아가씨에게 질문하던, 진화론적 무신론자와 대화하도록 초대받았습니다. 제가 접근했을 때, 그는 이 아가씨에게 질문을 퍼부으며, 그녀가 답변할 기회조차 허락하지 않았습니다. 그녀가 답변하려고 하면, 그는 꽤 공격적인 말투로 또다른 질문을 했습니다.

제가 이 비평가와 대화를 시작했을 때, 그는 기독교를 비판하는 장황한 질문들을 늘어놓았습니다. 제가 대답하려고 하면, 그는 제 말을 끊고 다른 질문을 했습니다.

저는 그가 명백히 성경을 믿지 않는 것이 분명하며, 그가 답변을 듣기를 원치 않는다는 사실 외에, 그것이 주된 문제였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그가 숨을 고를 때, 저는 그를 조용하게 만든 하나의 질문을 던졌습니다. “왜 당신은 옷을 입고 있습니까?” 그는 놀라서 할 말을 잃었습니다. 따라서 저는 다시 질문했고, “동물들은 아침에 일어나서 옷을 입지 않는다”는 취지의 말을 했습니다. 계속해서 저는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당신은 무신론자이고, 인간은 단지 동물에 불과하다고 믿습니다. 그렇다면 왜 당신은 옷을 입습니까?”

그는 잠시 멈추고 생각하더니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왜냐하면 춥기 때문이죠.” 저는 즉각 다음과 같이 답변했습니다. “따뜻해지면 당신은 옷을 입지 않습니까?” 명백히, 그는 그가 주장하는 세계관 하에서 왜 그가 옷을 입는지에 대하여 고려한 적이 없습니다. 그러나 그는 셔츠와 바지를 입고 있었습니다!

저는 그에게, 그가 옷을 입고 있는 이유는, 문자 그대로의 창세기에서, 문자 그대로 아담과 이브가, 문자 그대로 과일을 먹고, 문자 그대로 하나님께 불순종함으로 말미암아, 문자 그대로 수치스럽게 되었기 때문이라고 설명해 주었습니다. 하나님은 동물을 죽이심으로 아담과 이브의 수치를 덮어 주셨습니다. 따라서 결과적으로 우리는 옷을 입습니다. 그리고 당신의 마음 중심에는 하나님이 계시며 성경이 진실되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당신의 행위는 당신이 수치스럽는 것을 안다고 하는 사실을 드러내기 때문입니다 (로마서 1장).

그리고 저는 그가 결혼 반지를 끼고 있는 것을 보았고, 따라서 질문했습니다. “왜 당신은 결혼했습니까?” 그는 그의 아내를 사랑했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저는, 무신론적 세계관 하에서는, 사랑과 슬픔은 별 차이가 없는, 단지 뇌 안에서 일어나는 궁극적으로 무의미한 화학작용일 뿐이라는 것을 지적했습니다 (그렇습니다… 무신론자들은 정말로 그렇게 믿고 있습니다!). 우리가 사랑이 많으신 하나님의 형상대로 만들어졌음을 믿는 기독교적 세계관에서 사랑은 명백히 실존하며 우리는 매일 그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저는 또한 결혼한다는 것은 무신론자들이 가르치는 것과 반대되는 행위임을 지적했습니다. 무신론적 진화론적 이야기에서는 단지 하나의 목적만 존재합니다: 그것은 당신의 유전자를 가능한 한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하는 것입니다. 결혼을 하고 한 여자에게만 충실한 것은 진화론적 무신론자들이 주장하는 것에 반대되는 것입니다. 저는 계속해서, 결혼은 성경으로부터, 특히 창세기에서 나온다는 것을 이야기했습니다. 왜냐하면 하나님은 문자 그대로 한 남자와 한 여자를 창조하셨고 짝을 지어주심으로 첫번째 결혼을 보이셨기 때문입니다.

모든 대화를 마치고, 그 무신론자는 우리가 토론한 것을 곰곰히 생각해 보았습니다. 그의 적대적인 어조는 사라졌고, 그는 자신의 무신론적 세계관을 방어할 수 있는 답변을 가지고 있지 않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제가 해야했던 일은, 그가 자신을 무신론자이자 진화론자라고 주장하지만, 옷을 입고 결혼하는 것에 대한 기반을 젼혀 가지고 있지 않다는 것을 그에게 보여주는 것이었습니다. 이러한 것들은 성경이 진실되다는 사실로부터 나옵니다! 따라서 저는 단지 그가 어떤 부분에서 성경적 개념들을 빌려서 사용하고 있는지를(그는 그 사실을 깨닫지 못하고 있었지만) 그에게 보여줄 필요가 있었습니다. 그것은 단지 사람들이 그들 마음 중심에는 성경이 진실임을 이미 알고 있다는 것을 드러내는 것입니다 (로마서 2:15). 그리고 그들은 많은 경우 무의식적으로, 의도하지 않은 채, 성경에 따라 살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들 자신의 종교는 성경이 진실되지 않다고 주장하는 불일치를 보이고 있는 것입니다. 그들은 성경에 반대하기 위해서 주장을 펼칠 때 조차도, 성경적 개념 (논리의 법칙 등)을 빌려야 하는 것입니다!

이것이 그리 중요합니까?

만약 성경이 진리가 아니라면, 우정, 사랑, 도덕성 등을 이해할 수 없다고 하는 것을 명백히 볼 수 있어야 합니다. 슬프게도, 오늘날 많은 아이들은 성경이 진실이 아니라고 배우며, 정말로 삶을 무의미하게 살고 있습니다… 그렇지 않습니까? 그리고 우리는 이에 따른 처참한 결과들을 우리 주위에서 이미 보고 있습니다.

 

 

Author: adm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