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룡 뼈의 연대측정 그리고 진화론

Categories: 최우성

공룡의 화석이아니라뼈나조직들이계속해서발견되고각종화석들로부터 생체 물질들이 계속 발견 되고 있다. 만약 이 공룡의 뼈들을 탄소 동위원소로 연대측정을 해 보면 어떤 결과가 나올까?
그 결과는 창조과학자들이 예상했던 대로 수억 년이 아니라 수만 년(22,000~39,000년)이었다. (성경이 말하는 수천 년이 아닌 이유는 초기 탄소농도를 현재로 가정하고 계산하기 때문임). 지난 2012년 8월 15일 싱가포르에서 개최 된 아시아 오세아니아 지구과학회(Asia Oceania Geosciences Society)와 미국 지구물리학 연합회(American Geophysical Union)의 연합 국제학회에서 9마리의 공룡 뼈들을 방사성 탄소로 연대측정한 결과가 발표 되었다. 미국, 프랑스, 폴란드 등의 10명의 과학자들이 텍사스, 알라스카, 콜로라도, 몬타나, 그리고 중국 등에서 발견 된 아크로캔토소러스(Acrocanthosaurus), 알로소러스(Allosaurus), 해드로서러스(Hadrosaur), 트라이세라톱스(Triceratops), 아파토소러스(Apatosaur) 등 9마리의 공룡 뼈들을 측정한 것이다. 여기서 분석된 공룡 샘플들은 뼈 자체, 치아 성분과 같은 인회석(bioapatite), 콜라겐(collagen), 탄화된 뼈 조각, 그리고 산성 유기질인 후민산(humic acid) 등의 다양한 형태들이었다.
문제는 지금 그 학회의 웹페이지에서 그 발표 내용을 볼 수 없다는 사실이다(http://www.asiaoceania.org/aogs2012/mars2/pubViewAbs.asp?sMode=session&sId=2&submit=Browse+Abstracts 에서 5 번이 없어졌다). 이 학회는 논란이 일어나자 다른 사람들이 그 결과를 볼 수 없도록 심지어 연구자들이나 학회 임원들도 모르게 삭제해 버린 것이다. 문제가 불거지면 진실이 세상에 더 널리 퍼지게 될까 두려워 조용히 처리해 버린 것이다.
그러나 그 발표 내용이 고스란히 youtube에 남아 있다(“Carbon-14 dated dinosaur bones- under 40,000 years old”란 제목을 유튜브에서 찾으면 된다). 진화론자들은 공룡의 진짜 나이를 숨기고 있다.

공룡의 연대측정치외에도화석들이노아홍수의 증거라는확실한데이터가있다. 2003년에도 창조과학자들이 미국 지구물리학 연합회에 보고한 석탄의 방사성 탄소 연대 측정 결과는 고생대, 중생대, 신생대 가릴 것 없이 같은 연대를 보여 주었다. 석탄과 공룡 뼈 속의 방사성 탄소는 진화론의 역사는 사실이 아니고 성경 역사가 사실임을 분명히 해 준다. 최근, 공룡의 뼈가 화석화 되지 않고 보존 된 것 뿐 아니라, 그 속에서 혈구, 혈관, 세포, 단백질 등이 발견 되었다는 보고들은 계속 늘어나고 있다. 각종 화석들에서도 생체 물질이 분해되지 않고 수억 년 동안 남아 있다는–진화론에서는 있을 수 없는-보고도 계속 늘어간다. 진화론이 무너지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진화론자들은 진화론이 쓰러지지 않도록 안간 힘을 쓰고 있다.
감출 수 있으면 감추고 위협도 하지만 사실이 아닌 것은 사실이 될 수 없다. 이 공룡 결과를 발표한 과학자들 중에 한 명은 이렇게 말했다. “우리는 다른 과학자들에게도 세계 도처에 있는 박물관이나 대학에 소장하고 있는 공룡 화석들의 방사성 연대측정을 해 보시기를 권합니다. 그 뼈들이 발굴 될 당시 긁어 낸 부스러기들에서 방사성 탄소를 분석해 보시기를 권합니다. 저희들은 정말로 그 분
석 결과들이 우리 결과와 같은지 알고 싶습니다. 우리는 또한, 모든 곳에 있는 미디어와 시민들께서 고생물학자들과 큐레이터들과, 대학 교수들과, 정부 과학 연구소들이 공룡 잔존물들에서 방사성 탄소 분석을 해 보도록 촉구하고, 격려하고, 지원을 하기를 바랍니다. 과학자들은 실제 지구 역사와 그 화석들의 나이를 알 필요가 있습니다.”

진화론은 창조만 반대하는 것이 아니라 타락, 노아홍수 심판, 바벨탑으로 이어지는 성경의 역사를 부정한다. 복음과 예수 그리스도의 필요성은 성경 역사를 통했을 때만 올바로 이해 될 수 있다. 결국 진화의 믿음은 복음과 예수 그리스도의 필요성을 완전히 제거해 버린다. 따라서 그런 진화의 믿음이 들어가면, 교회는 필요 없을 뿐 아니라 오히려 거짓 위에 세워진 것이 되기 때문에 존재해서는 안 되는 기관이 된다. 또, 성경의 역사 부분이 사실이 아니라면 성경 다른 곳에 기록 된 구원과 관련 된 기록을 믿을 근거도 사라지고 만다. 사탄은 “정말로?”라는 질문으로 첫 사람을 속였다. 사탄은 지금도 진짜 과학이 아닌 진화론을 사용하여, 동일한 질문으로 속여서, 하나님 말씀에 대한 확신을 떨어뜨리고 있다. 그 중에 공룡은 사탄이 가장 효과적으로 사용해 왔던 소재였다.
그러나 과학자들의 연대 측정으로, 하나님의 창조물인 공룡은 진화를 부정하고 창조를 말하고 있음이 분명해졌다. 이런 사실이 널리 소개 되어 교회가 성경에 더욱 확실한 신뢰를 가질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 수백만 년과 진화를 믿는 크리스천 학자들도 성경으로 돌아오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


bone
bone.jpg (73 kB)
Author: adm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