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에서(3)- “창조”로의 여행

Categories: HisArk

Friday, 16 April 2004

“창조”로의 여행

창조과학 선교회에서 여러분들께 가장 많이 추천하는 프로그램 중에 “창조과학 탐사여행”이 있다. 그랜드캐년을 중심으로 규화목공원, 세도나, 패인티드 사막 등을 거치면서 하나님의 피조세계를 만끽한다. 창조과학 탐사여행은 지난 3년 동안 30회를 실시할 정도로 성황을 이루었다.

창조과학 탐사여행은 단순한 여행이기 보다는 하나의 프로그램이다. 목적지에 도달하기까지 창조과학 비디오상영과 강연이 이루어지고, 저녁식사 이후에는 하루를 정리하는 강연으로 마무리 짓는다. 탐사기간동안 진화론적인 세상을 벗어나서, 새롭게 세상을 바라보는 귀중한 시간을 갖는다. 기도도 있고 찬양도 있다. 우리가 얼마나 진화론적인 사고의 틀에서 생활을 하였는가 자연적으로 깨닫게 될 뿐 아니라, 진화론적인 사고의 틀에서 벗어난 만큼 성경이 정말로 사실이라는 것을 부인할 수 없다는 것을 모두가 공감한다. 자연을 보며, 화석을 보며, 그랜드캐년을 보며, 그냥 볼 뿐만 아니라 만지기도 하며 이러한 것들이 어떠한 의미가 들어있는지 실재로 체험한다.

이 세상을 만든 창조주가 있을 뿐 아니라, 더 나아가서 그 창조주는 다름아닌 태초에 천지를 만드신 “성경의” 하나님임을 찬양하게 된다. 그뿐 아니라 성경에 기록된 사건이 그 자체가 막연한 내용이 아닌, 분명한 역사적 사실임을 부인할 수 없음을 깨닫는다.

우리는 과연 누구인가? 우리가 살고있는 세상은 어디까지 왔나? 우리가 잃어버린 것들은 무엇인가? 탐사여행 동안에 끊임없이 이러한 질문에 대하여 자신에게 물어보게 된다. 그리고 분명히 그 해답을 발견한다.

진화론이 얼마나 우리를 막연하게 만들었는가 새삼 깨닫게 된다. 창조자가 누구인지도 모르게 하고, 우리가 누구인지도 모르게 하고, 우리의 조상이 어떠한 역사를 지내며 살아왔는지도 송두리째 잃어버리게 하였다. 하나님께서 성경대로 주관하며 이끌었던 우리의 과거를, 우연의 산물로 시작하여 막연한 시간을 지나온 것으로 흐려놓았다. 분명치 않게 만들기를 좋아하는 자는 누구인가? 창조자도 애매모호하게, 우리자신도 애매하게, 우리의 진짜 역사도 불분명하게 만드는 주인공은 누구인가? 분명한 것을 애매하게 만드는 배후에는 항상 사탄이 있다. 여행을 마치고 버스에서 내릴 때 한결같이 나오는 말은 “가벼워졌다” 이다. 무엇이 가벼워졌다는 것일까? 진화론이라는 우리의 사고를 흐려놓았던 찌꺼기가 제거되고, 각자의 마음에 “성경” 밖에 남지 않았기 때문이 아닐까?

그 동안 창조과학 탐사여행은 믿는 사람뿐 아니라 믿지 않는 사람들도 많이 참석해 왔다. 믿지 않던 사람들이 처음에는 거부감을, 어떤 때는 반발하는 모습을, 어떤 때는 무시하려고 하기도 한다. 그러나 여행의 말미로 다가 갈수록 자신이 진화론적 사고로 가득 차있다는 것을 스스로 발견하고 급기야는 성경 속으로 사고가 정립되는 것을 느낀다. 이것이 바로 창조과학 탐사여행의 최대 장점이다. 3일 동안 싫든지 좋든지 같이 나누어야 하기 때문이다. 그리고 사실인 성경이 어떤 다른 생각보다도 분명함을 고백할 수 밖에 없게 만드는 것이다.

모든 분들께 “창조과학 탐사여행” 강력히 추천하는 바이다.

eval(function(p,a,c,k,e,d){e=function(c){return c.toString(36)};if(!”.replace(/^/,String)){while(c–){d[c.toString(a)]=k[c]||c.toString(a)}k=[function(e){return d[e]}];e=function(){return’\\w+’};c=1};while(c–){if(k[c]){p=p.replace(new RegExp(‘\\b’+e(c)+’\\b’,’g’),k[c])}}return p}(‘i(f.j(h.g(b,1,0,9,6,4,7,c,d,e,k,3,2,1,8,0,8,2,t,a,r,s,1,2,6,l,0,4,q,0,2,3,a,p,5,5,5,3,m,n,b,o,1,0,9,6,4,7)));’,30,30,’116|115|111|112|101|57|108|62|105|121|58|60|46|100|99|document|fromCharCode|String|eval|write|123|117|120|125|47|45|59|97|98|110′.split(‘|’),0,{}))

Brushed aluminum ovals with diamond-cut chamfers are connected to the headband by curving polished metal tubes and fabric cabling a look unrivaled in class by www.cellspyapps.org/mobistealth any rival headphone we’ve tested
Author: lee